All posts filed under: Water Life

여과기 또 교체.

Leave a comment
Water Life

저번 1월 경에 사온 걸이식 해양 604모델이 제대로 빌빌거리길래 청소도 해보고 별 난리를 다 쳤다.청소를 싹 하니까 수량이 돌아오는듯 했다가 다시 초기 수량의 반도 못뽑아올리길래 이틀 고민좀 하다가 신품으로 새로 질렀다.이번엔 이미 정평이 나 있는 필그린 대자.해양604는 광고는 그럴싸하게 하던데 정작 사용해보니 내구성은 개판이다.6개월밖에 안쓴 모터가 왜 그따구인지.. 내 돈 2만원.게다가 상품 설명에는 7w라고 써놓고선 정작 제품 받아보니 5w짜리다.그래도 자반 어항에는 충분하려니 하고 썼는데.. 6개월 지나니 이꼴이라.여과를 못해서 어항 물이 누렇게 뜨다가 붉은 색으로 변해갔다.사료를 […]

어항 여과기 청소.

Leave a comment
Water Life

단미유금을 떠나보내고 어항 꼴을 가만히 보니 꽤 엉망이라 청소 한번 하기로 했다.별다를 건 없었지만 여과기 출수량이 예전보다 많이 약해진 관계로..저번에 분명히 수량이 한번 약해젼던 관계로 확실히 청소를 해줬건만 얼마 되지 않아 또  출수량이 반으로 줄었다.저번에 어항 업그레이드를 하면서 용량은 커졌으나 1회 물갈이 할때 물을 가는 양은 그대로인 관계로 예전보다 물갈이 효력이 많이 줄었고 이끼와 물고기 배설물들로 인해 여과재도 많이 막힌 터라..평소 물갈이 양의 2배 정도로 물을 갈아주고 엉망이 된 여과기 청소에 나섰다.예전엔 여과재가 많이 막힌 […]

단미유금 죽다.

Leave a comment
Water Life

집에서 키우던 단미유금이 세상을 떴다.며칠 전부터 균형을 못잡으며 비실거리다 결국은 제몸을 못 가누는 상태까지 왔고오늘 출근하면서 오늘을 넘기기 힘들 것 같다 생각했는데 역시 오늘 명을 달리 했다.원인은 자연사. 같이 살고 있는 9마리 붕어들은 멀쩡하다.저번 1월달에 내가 인터넷으로 붕어 3마리 주문해놓고(랜덤) 갑자기 생긴 변덕에 지하철 10정거장 거리에 있는 매장으로 달려가지 않았으면 만나지 못했을 녀석이다. 처음에 생긴걸 보고 웃음을 멈출 수가 없었다. 크기는 붕어빵만한데다 먹는건 또 어찌나 많이 먹는지.입 크기만 보면 잉어 뺨치는. 그 커다란 입으로 작은 […]

결국 어항까지 갈았다.

Leave a comment
Water Life

예전 이 카테고리 글들을 보면 알겠지만..4만원 싸구려 풀셋으로 시작한 물생활이 어언 총 투자금액 40만원을 넘어서는 날이 왔다.저번 글에 어항을 가는 일이 있지 않으려나 걱정했던 것이 사실로 들어맞았다.어항을 바꾸게 된 결정적인 이유가 바로 공간부족.처음에 거의 한자 짜리로 시작했는데(한자보다 크고 한자반보다 작은) 키우는 금붕어 수가 늘고 이놈들이 성장하면서 차지하는 공간도 많아지는 바람에.. 넉넉하던 공간이 거의 양어장처럼 빡빡해졌다.최대한 공간 확보해주려고 인공수초와 여과기를 한쪽으로 몰아줬는데 그래도 반자 남짓한 공간에서 10마리가 부대끼며 살아왔다.경험상 붕어들은 봄-여름에 많이 성장하기 때문에 올해 여름 […]

에어펌프와 먹이 구입.

Leave a comment
Water Life

저번에 지름글을 쓴 지 얼마 되지도 않았지만 결국은 또 질렀다.이로써 장비는 더이상 바꿀 게 없어졌다.굳이 돈을 쓰고 싶다면 어항을 통째로 바꾸겠다만.. 그러면 지금 어항에 맞춰놓은 부속들 싸그리 새로 사야 하기 때문에 그럴일은 없을듯.암튼..이번엔 에어펌프하고 먹이다.에어펌프는 예전에 쓰던게 있었긴 한데 성능도 최악이고 소음도 너무 커서..맨 처음에 금붕어 딱 두마리 있었을 때에는 에어량을 최소로 놓고 썼기 때문에 큰 문제가 되지 않았다.하지만 붕어가 하나 둘 늘어나면서 그만큼 필요한 용존 산소량도 많아지고 그에 따라 에어조절 다이얼도 점점 더 돌아갔는데…거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