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posts filed under: Common Days

reading habit.

Leave a comment
Common Days

어렸을 때는 책을 참 많이 읽었다. 고등학교때만 3천권을 읽었다는 내 친구에 비견할 정도는 아니지만, 고등학교를 졸업하기 전까지는 집에서 딱히 할 일이 없었을 때 항상 책을 손에 붙들고 살았다.  그때는 책을 많이 읽으니 책을 읽는 속도도 잘 붙어서 보통 한권을 한시간 내로 다 읽곤 했다.  요즘 너무 책을 읽지 않는다는 생각이 들어서 다시 책을 손에 잡기 시작했다.  연구실 밥을 먹기 시작한지 5년이 다 되어가는 지금, 그동안 많은 텍스트 중에서 유의미한 정보만을 빼내기 위한 읽기에 생각보다 많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