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음보 터진 ‘장미일 앵커’ 방송사고

MBC ‘뉴스투데이’ 생방송 도중 앵커가 웃음을 터트리는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12일 새벽 6시, 뉴스투데이에서는 김병헌 앵커와 함께 헤드라인을 소개하던 장미일 앵커가 갑자기 웃음을 터트려 말을 잇지 못하는 장면이 방송됐다.



  두 앵커가 번갈아가며 주요뉴스를 전하는 도중, 김병헌 앵커가 말을 더듬자 장미일 앵커가 웃음을 터트리기 시작했다. 장미일 앵커는 자신의 순서가 되기 전까지 얼굴을 숙이고 마음을 다잡는 모습을 보였으나, 자신의 차례에서 날씨를 전하는 순간 결국 웃음을 참지 못하고 큰 웃음을 터트렸다. 방송에는 장미일 앵커가 더 이상 뉴스를 진행하지 못하고 “어떻게해요..”라고 당황하며 혼잣말을 하는 모습이 비쳤다. 이후 MBC는 급히 화면을 김병헌 앵커 쪽으로 돌려 김승연 회장의 구속수감 뉴스를 내보냈다.


  해당 영상은 방송사고 부분만 편집된 상태로 인터넷에 올려져 네티즌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디시인사이드 아나운서 갤러리를 비롯한 각 커뮤니티 사이트와 MBC뉴스 시청자 게시판에는 관련 영상을 본 네티즌들의 다양한 의견이 올라오고 있다.



< MBC 뉴스 시청자 게시판 >


  한 네티즌은 “방송을 너무 쉽게 보는 것이 아니냐”며 장미일 앵커의 모습을 질책하는 글을 올렸다. 그러나 앵커로서의 자질을 따지기 이전에 “뉴스에서 앵커가 웃다니 신선한 충격이었다”며 재미있다는 반응이 대부분이다.


   “남자 아나운서의 긴장한 모습이 더 재미있다” “갑자기 터진 웃음엔 장사 없다” “실수할 때 더 인간적이다” 등 앵커의 실수를 보듬어 주는 글이 많다. 그러나 네티즌들은 “신선한 충격이었지만 실수는 한번으로 끝내야 한다”며 따끔한 충고도 잊지 않았다.


  현재 인터넷에는 이 영상을 찾으려는 네티즌들로 장미일 앵커의 이름과 방송사고 관련 단어들이 포털사이트 주요 검색어 순위에 오르는 등 네티즌들의 관심이 끊이지 않고 있다.



  한편, 장미일 앵커는 2003년 MBC에 입사해 현재 법조팀 소속 기자로 있으며, 3월 17일부터 김병헌 앵커와 함께 뉴스투데이를 진행하고 있다.


<관련 게시물 보기 – MBC 아침 6시뉴스 장미일 아나 실수동영상 >

출처 : 디씨뉴스

Dr.kchris

Hello, I'm Dr.kchris, a neuroscience researcher. I love studying and trying new things and also love challenging myself. Have a great day! :)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