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우절 가장 황당한 거짓말 best

1. “스위스에선 나무에 스파게티가 열렸어요”



영국 BBC뉴스가 1957년 “이상기온으로 바구미가 박멸되면서 스위스의 한 농장에서 스파게티가 나무에 열렸다”며 농부가 나무에 매달린 스파게티를 수확하는 사진을 내보냈다. BBC방송국은 “스파게티 나무를 어디서 구할 수 있냐”는 시청자들의 문의 전화에 시달려야 했다.





2. “뉴욕 메츠에 시속 270km 강속구 구사하는 신인투수 입단한다”



1985년 미국의 스포츠전문지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지는 뉴욕 메츠의 신인투수 시드 핀치를 대서특필하는 기사를 실었다. 시속 270㎞의 공을 뿌리는 강속구 투수의 등장은 69년 이후 두번째 월드시리즈 우승을 기다려온 뉴욕 메츠 팬들을 들뜨게 했지만 시드 핀치는 순전히 기자가 만들어낸 가공의 인물이었다.





3. “TV 브라운관에 나일론 스타킹을 씌우면 컬러방송 볼 수 있다”



1962년 스웨덴에 TV채널이라고는 하나뿐이었고, 이 방송은 흑백이었다. 그런데 한 방송기술 전문가가 뉴스에 나와 “TV 브라운관에 나일론 스타킹만 씌우면 컬러 TV가 된다”고 하는 바람에 일대 소동이 벌어졌다. 수십만의 시청자들이 실제로 이를 따라했고, 생각대로 되지 않자 분통을 터뜨렸다. 스웨덴의 ‘진짜’ 컬러TV 방송은 공교롭게도 4년뒤 만우절에 실시됐다.





4. “미국 독립을 상징하는 ‘자유의 종’을 미국 정부로부터 사들여 ‘타코 자유의 종’으로 개명하겠다”



1996년 미국의 패스트푸드 체인 타코벨의 신문광고는 수많은 미국인들을 경악케 했다. 마이클 맥커리 백악관 대변인은 기자들의 확인 질문을 받고도 천연덕스럽게 “워싱턴D.C의 링컨기념관도 팔아넘길 생각”이라고 농담을 던져 파문을 증폭시켰다.





5. “인도양의 환상적인 섬나라 산 세리페로 오세요”



1977년 영국 일간지 <가디언>은 인도양의 작은 섬들로 이뤄진 가상의 나라 ‘산 세리페 공화국’ 창설 10주년을 기념하는 특집기사를 실은 8페이지 분량의 부록을 발행했다. <가디언>에 지구상의 마지막 이상향에서 휴양을 보내려는 독자들의 전화가 빗발쳤지만 결국은 이들 모두 만우절용 기사의 희생자임이 드러났다.





6. “워터게이트 사건으로 불명예 퇴진한 닉슨 전 대통령이 대선에 재출마한다” (1992년 미국의 한 라디오방송)



7. “미국 앨라배마 주의회가 원주율(π) 값을 3.14에서 3.0으로 바꾸기 위한 조례를 제정했다” (1998년 미국의 한 과학잡지)



8. “왼손잡이를 위한 햄버거를 출시합니다” (1998년 버거킹의 신문광고)



9. “권위 있는 야생동물학자가 남극에서 새로운 동물 발견” (1995년 미국의 한 잡지)



10. “행성이 일렬로 정렬할 때 점프하면 무중력 상태를 체험할 수 있다” (1976년 영국의 한 천문학자)



11. 1989년 런던의 UFO 소동 (UFO의 정체는 한 음반사 사장이 사람들을 놀래주려고 띄운 열기구였다.)



12. 1984년 “소련이 유즈넷(유닉스계열 컴퓨터를 연결하는 국제 네트워크로 인터넷의 초기형태)에 결합한다” (냉전시대에는 상상할 수 없었는 사건. 소련의 유스넷은 그로부터 6년 후에야 개통됐다.)



13. 1708년 영국의 점성술사 존 패트리즈의 죽음을 예언한 아일랜드의 소설가 조너선 스위프트.



14. 1974년 알래스카의 한 주민이 엣지쿰베 화산 꼭대기에서 수백 개의 타이어에 불을 붙이자 주민들은 화산이 곧 폭발할 것으로 알고 두려움에 떨었다.



15. “TV·라디오 전파를 방해하는 ‘짖궂은 브래지어’가 있다” (1982년 영국의 <데일리메일>. 이후 영국 통신회사 브리티쉬 텔레콤에서 여직원들이 어떤 종류의 브래지어를 입고있는 지를 낱낱이 조사하라는 지시가 내려졌다.)



16. “위스콘신주 의사당이 무너졌다” (1933년 미국의 한 지방신문)



17. “남극의 거대 빙하를 시드니 항구로 끌고 오겠다” (1978년 호주의 한 기업가)



18. “일본의 한 마라토너가 통역의 실수로 26마일(42.195 km)이 아니라 26일간 달렸다” (1981년 영국의 <데일리메일>)



19. 1999년 “웹노드라는 이름의 차세대 인터넷이 개발됐다”



20. 2000년 “뉴욕시에서 만우절 기념 퍼레이드가 열린다”는 보도자료에 속아 거리로 나간 CNN과 폭스TV 기자들





출처 : 오마이뉴스

Dr.kchris

Hello, I'm Dr.kchris, a neuroscience researcher. I love studying and trying new things and also love challenging myself. Have a great day! :)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