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광의 변화에 따른 촬영기술





새벽녘의 푸르스름한 빛

해가 떠오르기 전 새벽녘의 모습을 상상해 보자. 어둑어둑한 골목 사이로 어렴풋이 무언가 형체를 드러내기 시작 할 무렵 세상은 온통 푸른빛이다.

일출 전에 세상을 비추는 것은 태양의 직사광이 아닌 하늘 전체에서 내려오는 천공광(skylight)이기 때문이다. 이 천공광이 세상을 온톤 푸른빛으로 물들이는 것이다.

영화나 드라마 촬영에서는 의도적으로 새벽이나 야간의 분위기를 연출하기 위해 렌즈 앞에 Blue 필터를 사용하기도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새벽의 호숫가 풍경]]




이러한 상황은 피사체의 색상에 관계없이 한 가지 색상이 지배적으로 나타나는 단색조의 모노크롬(monochrome) 사진을 만들어 내기도 한다.

일출 직후의 붉은 빛

해가 떠오르기 시작하면 상황은 급반전된다. 이제까지의 차가운 푸른빛은 온데간데없이 사라져 버리고, 이내 붉은 색으로 물들어 버린다. 태양이 기울어져 있는 경우, 우리 눈에 빛이 도달하기까지 보다 두터운 대기층을 통과하게 된다.

이 두터운 대기층을 통과하면서 단파장광인 청색광은 굴절되거나 산란, 반사되어 흩어져 버리고, 장파장광인 적색광 만이 멀리 우리 눈까지 도달하게 되는 것이다. 강렬한 붉은 색상은 이렇게 만들어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낮의 백색광

태양이 점점 머리 위로 떠오르면서 대기층은 상대적으로 얇아지고, 직사광과 푸른 하늘의 청공광이 합쳐져서 백색광을 만들어낸다. 필름이나 디지털 카메라 이미지 센서의 Daylight type 기준 색온도는 바로 이 정오 무렵의 백색광을 그 기준으로 삼고 있는 것이다. 이때 직사광 아래에서는 어느 한 쪽으로도 치우치지 않은 피사체에 대한 정색 재현이 가능해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늦은 오후의 온화한 빛

태양이 기울어져 갈수록 백색광은 다시 붉은 색으로 변해 간다. 색온도가 점점 떨어지게 되는 것이다.

적당히 기울어진 태양광이 만들어내는 따뜻한 기운이 감도는 늦은 오후의 햇살은 온화하고 부드러운 분위기를 연출해 낸다.

물론 디지털 카메라를 사용한다면 화이트 밸런스를 조절해서 색상을 보정할 수가 있지만, 경우에 따라서는 의도적으로 사진에 따뜻한 색상을 추가시키는 일도 적지 않다.

백색광에서 벗어나 있는 경우, 차가운 계열의 색상이 나타나는 것 보다는 따뜻한 계열의 색상이 감도는 것이 더 자연스럽게 보이기 때문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석양의 붉은 빛

해질 무렵 노을빛은 타는 듯 강렬한 분위기를 만들어 낸다. 붉게 물든 노을 풍경을 보고 있으면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카메라로 손이 가게 마련이다. 이때 해가 지는 서쪽 방향의 모습도 황홀하지만 반대 편 하늘의 빛깔도 아름답다.

해가 지는 방향은 대개의 경우 강한 붉은 색으로 나타나게 되지만 동쪽이나 북쪽 하늘은 오히려 차가운 느낌의 청색이나 보라색 빛깔로 물들기도 하는데, 붉은 색조가 엷게 바탕에 드리워진 상태에서 여러 가지 색상을 만들어 내기 때문에 의외로 멋진 모습을 잡아낼 수도 있을 것이다. 노출 조절을 큰 폭으로 해 가면서 촬영 해 보는 것도 도움이 될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매직 아우어

지평선 너머로 해가 저물었다고 해서 끝난 것은 아니다. 헤어짐을 못내 아쉬워하는 걸까? 10분 남짓한 이 시간을 우리는 매직 아우어(Magic Hour)라고 부른다. 태양이 저문 이후부터 완전히 어두워지기까지 그 색감은 묘한 분위기를 만들어 낸다.

붉은 듯 오묘한 빛깔이 시시각각 변하며 그 표정을 달리하기 때문에 영화 속에서도 가끔 이용하는 것을 볼 수가 있다. 하지만 그 시간이 워낙 짧고 금방 사라져 버리기 때문에 자칫 놓쳐 버리기도 쉽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까지 살펴 본 몇 가지 상황 이외에도 대부분의 경우 태양광은 백색광에서 벗어나 다양한 색상의 변화를 보여 주게 된다. 그 변화는 끊임없이 일어나고 있으며 우리가 분명하게 인식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눈으로 확인하는 것 보다는 디지털 카메라의 액정 모니터를 통해 확인하는 것이 더 정확할지도 모른다. 일단 셔터 버튼을 눌러 보자. 자신을 둘러싸고 있는 태양광의 빛깔을 확인해 볼 수가 있을 것이다.

Dr.kchris

Hello, I'm Dr.kchris, a neuroscience researcher. I love studying and trying new things and also love challenging myself. Have a great day! :)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