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변인.

최근 들어 주변에 있는 사람들이 나에게 얼마나 지대한 영향을 끼치는지 새삼 깨달았다. 처음 스스로 느낀 것은 고등학교때지만 그 당시보단 머리가 조금이나마 큰 지금이 더 생각할 거리를 많이 만들어 주었다.

자주 교류하는 사람의 성향대로 맞춰주는 쪽에 속하는 나로선 그 정도가 좀 더 심한 편이다. 모든 것이 나름의 장단점이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그에 따른 부수적인 것들로 인하여 균형이 깨지는 것을 상당히 싫어하는 편이라 더욱..

더불어 믿음을 주는 사람이 얼마나 좋은지도..

Dr.kchris

Hello, I'm Dr.kchris, a neuroscience researcher. I love studying and trying new things and also love challenging myself. Have a great day! :)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